사이언스로봇
 
     
   
     
     
     
     
     
     
     
뉴스&공지

피자배달 로봇 DRU, 뉴질랜드서 세계 최초 시범 운행 나설 듯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실장 작성일16-03-19 15:36 조회3,556회 댓글0건

본문


2016031910258069126_1.jpg?rnd=68072
/사진=도미노 홍보 영상 캡쳐

미국 피자업체 도미노피자가 피자배달 로봇인 ‘도미노로봇유닛’(DRU)을 뉴질랜드에서 시범 운행할 예정이다.  

지난 18일 AFP통신에 따르면 도미노는 뉴질랜드 정부의 지원에 힘입어 DRU를 전세계 최초로 뉴질랜드에서 선보일 계획이다.  

네 바퀴로 이동하는 DRU는 1m가 채 안되는 높이에 피자의 온도를 식지 않게 유지하는 보관함과 콜라를 차갑게 유지하는 보관함 등으로 구성돼 있다. 한번에 배달 가능한 피자는 10판이다.
 
 
 
 
 
 

도미노에 따르면 DRU 지점에서 반경 20km 이내까지 단 한번의 충전으로 배달이 가능하다. 특히 레이저 센서를 이용해 스스로 장애물을 피하는 능력도 갖췄다.

피자를 주문한 고객은 주문시 휴대전화를 통해 받은 보안코드를 DRU에 입력한 뒤 보관함에서 피자를 꺼낼 수 있다.  

스콧 부시 도미노 뉴질랜드 지부장은 “DRU는 냉정한 면도 있지만 사랑스럽다”며 “가까운 미래에 DRU를 길거리에서 만나볼 수 있을 것”이라고 말했다.  

사이먼 브리지스 뉴질랜드 교통장관은 “지난 12개월 동안 정부는 뉴질랜드가 새로운 교통수단(DRU)의 실험장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해왔다”며 “뉴질랜드가 로봇 피자배달을 세계에서 처음으로 시도하는 국가 가운데 하나가 될 것”이라고 전했다.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